프로이트는 오스트리아의 정신과 의사로 정신분석학의 창시자이다. 프로이트는 무의식이라는 개념을 처음으로 의학적인 치료에 적용해 사람들이 보다 솔직하게 자신의 내면을 들여다 보는데 도움을 주었다. 그는 정신분석학, 무의식, 꿈에 대해 많은 글을 썼는데 인간 행동의 대부분이 성적인 요인에서 비롯되었다고 주장했다. 특히 그의 ‘사람은 태어나면서부터 성욕을 가지고 있다’는 주장은 당시 많은 논란을 빚어내기도 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티스토리 툴바